직장인 10명 중 7명 외국계 기업 이직 선호···’구글코리아’ 꼽아

직장인 10명 중 7명 정도가 기회만 된다면 외국계 기업으로 이직하고 싶어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외국계 기업 이직을 선호하는 이유는 국내 기업에 비해 다양한 복지제도와 높은 연봉 수준을 꼽았다.

잡코리아가 20~30대 직장인 1502명을 대상으로 외국계 기업 이직 선호도에 대해 조사한 결과, 설문에 참여한 직장인 중 66.4%가 기회만 된다면 외국계 기업으로 이직을 하고 싶다고 응답했다.

이들 직장인들이 외국계 기업으로 이직을 선호하는 이유는 남녀별로 차이가 명확했다.

먼저 남성 직장인들은 외국계 기업 이직 선호 이유 1위로 높은 연봉 수준(27.6%)을 꼽았으며, 다음으로 △다양한 복지제도 지원(27.4%) △수평적인 기업문화(18.9%) △해외 근무 기회(12.6%) △능력에 따른 파격 인사(10.1%) 등이었다.

반면, 여성 직장인들은 다양한 복지지원 제도를 꼽은 비율이 52.2%로 절반을 넘어 남성 직장인들의 외국계 기업 선호 이유와 차이가 있었으며, 높은 연봉수준을 꼽은 비율은 8.8%에 불과했다.

이 외에 여성 직장인들은 △수평적인 기업문화 때문에 외국계 기업 이직을 선호한다는 응답도 22.2%로 높았다.

 

구글코리아
구글코리아

 

외국계 기업 이직을 위해 가장 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조건으로는 △관련 분야 직무 경력을 꼽은 직장인이 43.5%로 압도적으로 많았으며, 다음으로 △외국어 능력이 22.0%로 2위를 차지했다. 이 외에 △글로벌 감각 13.2% △인맥(네트워크) 9.2% △타 외국계 기업 근무 경험 7.0% △직무 관련 자격증 3.5% 등의 순이었다.

한편, 이들 직장인들이 가장 이직하고 싶은 외국계 기업으로는(복수선택) △구글코리아가 응답률 61.4%로 압도적인 차이로 1위를 차지했으며 △2위 애플코리아(20.5%) △3위 유한킴벌리(14.6%) △4위 나이키코리아(13.5%) △5위 스타벅스커피코리아(12.8%)가 차지했다.

이 외에도 △BMW코리아(11.2%) △루이비통코리아(6.8%) △한국3M(6.7%) △한국마이크로소프트(6.5%) △지멘스(6.4%)가 10위 안에 들었다.

구글코리아는 남성 직장인(59.8%), 여성 직장인(63.1%) 모두에게 이직하고 싶은 외국계 기업 1위에 꼽혔다. 여성 직장인들은 △스타벅스커피코리아(19.6%) △애플코리아(19.0%) △유한킴벌리(18.5%) △루이비통코리아(11.4%) 순으로 선호했으며, 남성 직장인들은 △애플코리아(21.8%) △BMW코리아(16.1%) △나이키코리아(16.1%) △유한킴벌리(11.3%)가 TOP5 안에 들었다.

김승한 기자

의학전문기자. 전 대학병원 연구원
공익제보·내부고발 환영. 제보·고발은 끝까지 추적
realnews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