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내용증명’ 공개

<리얼뉴스>는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의 민형사상 고발과 언론중재위원회 피해구제 요청을 환영한다.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장수정 대표는 8일 자 <정의당, 반대파 당원 축출 모의···가성비 “노회찬 공격”> 기사를 우편물 수령 24시간 이내에 삭제하지 않을 시 민형사상 고발과 언론중재위원회에 피해구제를 요청하는 등 모든 법적 조치를 강구할 예정이라는 ‘내용증명’을 보냈다.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대표 장수정씨가 리얼뉴스에 보낸 내용증명이다. 꼬깃꼬깃 접어서 보낸 내용증명을 최대한 펴서 공개한다.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장수정 대표는 ‘내용증명’ 작성하는 법부터 제대로 알길 바란다. 쓰고 싶은 대로 쓴다고 ‘내용증명’이 아니란 말이다.

이 기사가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에 대한 명예훼손과 허위사실 유포, 비방, 왜곡의 내용을 담고 있다고 주장하려면 근거부터 제시해야 한다.

<리얼뉴스>에 연락도 하지 않고 기사에 대한 반론권을 보장하고 있지도 않다는 장 대표의 주장 또한 억지에 불과하다.

앞으로 다른 상대에게도 이처럼 형식에 맞지 않는 ‘내용증명’을 보낼 바에는 메일로 보내라고 장 대표에게 조언한다.

상무위에서 당 차원의 적절한 조치를 취하겠다는 정의당과 민형사상 고발을 하겠다는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에 대한 <리얼뉴스> 공식 입장은 곧 정식으로 발표하겠다.

리얼뉴스가 정의당 여성주의자 모임 장수정 대표에게 보내는 호의. 내용증명서 작성요령(출처 예스폼)

김승한

리얼뉴스 발행인·편집인
대학병원 연구원 그만두고 어쩌다 기자
공익제보·내부고발 환영. 제보·고발은 끝까지 추적
realnewskorea@gmail.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