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특집] ‘스피드 스케이팅’ 종목·역대 성적 소개

스피드 스케이팅은 400m 길이의 링크에서 경기를 치르며 인코스와 아웃코스로 나뉘어 있고, 두 선수가 인코스와 아웃코스를 번갈아 가며 주행하게 되어 있다. 스피드용 스케이트 날은 얇은 강철로...

[평창특집] 쇼트트랙 계주 김도겸·이유빈·김예진 선수

현 평창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국가대표팀 남자부에는 서이라·임효준·황대헌·김도겸·곽윤기 선수가, 여자부에는 심석희·최민정·김아랑·이유빈·김예진 선수가 있다. 이 중 서이라·임효준·황대헌 선수가 평창 동계올림픽 남자부 개인전을 뛰고, 심석희·최민정·김아랑 선수가 여자부 개인전을...

[평창특집] 쇼트트랙 대표팀 남녀 최고참 곽윤기·김아랑 선수

쇼트트랙은 개인 종목과 단체 종목인 계주가 함께 치러지는 종목이다. 4명의 선수가 함께 뛰는 계주뿐만 아니라 개인으로 출전하는 종목들에서도 팀플레이라고 하는 작전은 필요하다. 과거 대한민국...

[평창특집] 역경 딛고 일어선 쇼트트랙 김선태 총감독

흔히들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감독 자리를 ‘독이 든 성배’라고들 한다. 대한민국 축구 지도자라면 누구나 꿈꾸는 영광스러운 자리지만 그만큼 위험 부담도 크고 잃을 것도 많은...

합기도의 길을 잃은 지도자들에게

페이스북에 올라온 카드뉴스의 한 페이지입니다. 주짓수 지도자가 올린 글인데, 전문성이 없는 합기도 관장들이 모여 급조한 조직이 대한체육회에 가입하려고 한다는 내용의 글이었습니다. 이전 글에서 필자는 합기도(Hapkido)가...

[평창특집] 별이 된 노진규 선수와 그의 친구 서이라 선수

한 소년이 있었다. 9살 소년에겐 세 살 위 누나가 있었다. 스피드스케이팅 선수로 잘 나가는 누나를 뒷바라지하던 어머니는 어린 그를 혼자 집에 두고 가는 것이 불안해서...

[평창특집] 소울메이트 임효준·황대헌 선수

지난 소치 올림픽에서 대한민국 남자 대표팀은 노메달이라는 충격적인 성적표를 받아들었다. 여러 가지 요인이 있겠지만 가장 큰 원인은 대한민국 쇼트트랙을 이끌고 나가던 곽윤기, 노진규 두...

[평창특집] 여자 쇼트트랙 쌍두마차, 심석희·최민정 선수

대한민국 쇼트트랙의 역사는 라이벌의 역사 대한민국 쇼트트랙이 올림픽에서 좋은 성적을 낼 땐 항상 한 명의 에이스와 그에 못지않은 이인자가 선의의 경쟁을 펼쳤다. 1992년 처음으로 올림픽 정식...

[평창특집] ‘쇼트트랙’ 종목·역대 성적 소개

쇼트트랙 스피드 스케이팅은? 스케이트를 신고 111.12m의 아이스링크를 돌아 순위를 겨루는 스포츠 경기이다. 롱트랙 스피드 스케이팅에 비해 짧은 코스를 돌기 때문에 쇼트트랙이란 이름이 붙었다. 또 2명이...

40대를 위한 운동은?

대한합기도회 신촌도장은 40대 전후가 가장 많습니다. 싸움의 기술을 배울 나이는 지났습니다. 자신을 위해 무언가 하고 싶은데, 시작한 이상 제대로 된 것을 찾고자 하는 이들입니다. 장년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