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시선 서연의 리뷰레터

서연의 리뷰레터

연애소설 읽는 시간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시험을 준비하고 있는데 총 두 달 반의 과정입니다. 함께 준비하는 사람들 모두 쉴 새 없이 달려오느라 지쳤을 때쯤, 브런치 타임을 갖고...

그해 여름, 기다리고 기억하는 한 행복하게 하는 약속

약속이란 현시점에서 앞으로의 일을 미리 정해 두는 것, 혹은 그 내용을 의미합니다. 한 치 앞도 모르는 인생의 내일을 두고 감히 확신을 전제로 한, 그것도...

불가능한 것을 가능한 삶으로 만드는 사랑의 기적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선택의 여지가 없는 운명적 일들이 아니라면 보통은 자신의 의지가 삶의 모양을 결정짓는 경우가 많습니다. 이미 일어난 일을 없던 일로 바꿀 수는...

두려움 없는 사랑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사람들 앞에서 스스로를 소개할 때 하는 일을 드러내는 편은 아닙니다. 처음 ‘작가’라는 직함을 갖게 됐을 때의 송구스러움이 너무 생생해서(평소 동경하고 존경하여...

드물고 특별한 청춘의 순간, 낭비 없는 삶을 위하여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가정의 달, 5월에 들어섰는데요, 가족들은 안중에도 없을 만큼 바빠서 양심의 가책이 느껴질 정도입니다. 이럴 때, 제발이 저려 눈치껏 사는 딸의 마음을...

편혜영의 홀, 구멍 난 삶에 대한 자세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뒤늦게 시작하는 공부 때문에 몹시 바쁜 와중에 마음에 브레이크가 걸린 사건이 있었습니다. 마음에 제동이 걸리면 빠르게 추진돼야 할 일들이 하나 둘...

섬, 이토록 잔혹하게 가까운 삶의 비밀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4월이 시작되면서 멀리 벚꽃 구경을 하러 가자는 친구의 청을 굳이 거절한 것은 특별한 이유에서가 아니었습니다. 유독 바빠질 예정인 상반기 스케줄에 허덕이는...

리플리, 높은 허공보다 낮은 자리에서 만나는 정체성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속해 있는 모임 중 한 곳을 제외한 나머지의 풍경은 거의 비슷한데요. 몸은 한 공간에 함께 있지만, 정신은 네모난 프레임 속에 따로...

기린의 날개, 죽음이 삶에 띄우는 아름다운 경종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십여 년 전쯤 상담심리를 공부하고 싶었던 마음이 만들어준 인연의 선생님을 아주 오랜만에 만나게 됐습니다. 강산이 바뀔 만큼의 세월이 지났어도 어제 만난...

꿈을 품은 당신을 위한 코끼리의 행복한 응원

안녕하세요. 글 쓰는 ‘서연’입니다. 오래전부터 가슴 깊숙한 곳에 간직해왔던 꿈 하나가 있었는데요, 현실적으로는 실현 가능성이 희박해서 누구에게도 보이지 않게 꽁꽁 숨겨놓았습니다. 그런데 숨길수록 드러나는 진실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