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는 옛것을 따른다

고등학생 때 검도를 배우기 위해 방배동에서 천호동까지, 지하철이 없을 때라 버스를 타고 다닌 적이 있었다. 그 당시에는 검도장이 드물었다. 정통 합기도장이 드문 지금과 똑같다....

자연스러운 자세는 기술과 무관하지 않다

자연스러움이 최고다 합기도는 공격 지향의 무술과는 달리 그런 성향을 드러내지 않으므로, 상대적으로 움직임이 자연스럽다. 기존 무술과는 상대를 대하는 자세와 입장이 다르다 보니, 무술이 비폭력을 주장하고...

무도, 조직이 왜 중요한가?

조직이 중요한 이유에 대해서는 이전에도 언급한 적이 있다. 이번 글에서는 기술적인 것과 관련해서 조직이 하는 일을 소개하고자 한다. 무술의 전수를 목적으로 운영하는 도장이 있고, 같은...

한국 무술이 ‘단증 장사’를 할 수밖에 없는 이유

대한민국 국기인 태권도를 비롯한 적지 않은 무술 단체들이 단증 발행 비리 문제로 뉴스에 오르내리고 있다. 그동안 ‘단증 장사’에 대한 비판 기사가 수도 없이 나오고...

합기도는 ‘합기’를 하기 위한 길이다

“합기도는 합기를 하기 위한 길이다!”라고 설명해도 ‘합기’가 뭔지 모르기 때문에 이해를 못 한다. 체육관장이었던 아버지의 영향으로 필자는 어렸을 때부터 태권도와 합기도를 배우고 가르쳐왔다. 군...

합기도의 실전성과 윤리성

합기도(合氣道·Aikido)를 지엽적인 무술 경험을 바탕으로 비교하는 사람들이 꽤 많다. 어쩌면 무도에 관심이 없는 사람과도 큰 차이가 없을 수 있다. 필자는 이미 태권도부터 시작해서 가라데,...

도장에는 왜 성인 수련생이 없을까

태권도는 국기(國技)로 대한민국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 수많은 매체가 태권도를 홍보해 주고 있지만 거의 대다수 도장이 어린이로만 운영되는 현실 또한 사실이다. 왜일까. 이는 결코 태권도장만의...

‘80년대 가치’ 맹종 아닌 필터링과 극복 요구하며 2

페미니즘 광풍을 바라보는 하나의 시각 주체성 부르짖는 비주체적인 ‘상실의 세대’ 박근혜 정권의 판 뒤집기와 ‘상실의 세대’의 위기의식 ‘상실의 세대’와 ‘페미피아’, 영혼의 단짝으로 만나다...

‘80년대 가치’ 맹종 아닌 필터링과 극복 요구하며 1

페미니즘 광풍을 바라보는 하나의 시각 주체성 부르짖는 비주체적인 ‘상실의 세대’ 박근혜 정권의 판 뒤집기와 ‘상실의 세대’의 위기의식 ‘상실의 세대’와 ‘페미피아’, 영혼의 단짝으로 만나다...

모택동 자임하는 ‘유신·386세대 운동권 세력’

페미니즘 광풍을 바라보는 하나의 시각 주체성 부르짖는 비주체적인 ‘상실의 세대’ 박근혜 정권의 판 뒤집기와 ‘상실의 세대’의 위기의식 ‘상실의 세대’와 ‘페미피아’, 영혼의 단짝으로 만나다...